4년 사귄 여자친구가 있는데..

이젠 여자라는 느낌보다 가족같이 느껴지는 편안한 사이가 되었습니다.

그러다보니 예전에 비해 이성적인 감정도 안들고..

제가 이사람을 사랑하는게 맞는건지 고민입니다.

길에 다른 섹시한 여자나 예쁜 여자가 지나가면 눈길이 가는건 당연한건데.. 뭐랄까 괜히 비교되고 그렇습니다

저한테 잘하고 착하긴한데.. 결혼하면 뭐 나쁘진 않을것 같지만 연애상대로는 재미가없네요

헤어지면 후회할것같긴한데.. 지금은 헤어지고싶은 마음이 들고있습니다

헤코님들..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