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세 후반의 정갈한 매너와 , 깔끔한 외모와는 달리 , 가슴이 따뜻한 뉴욕 남자 입니다 .

올 겨울은 더 많이 추울 것 같습니다 .


따뜻한 대화 와 함께 , 맛있는 계절음식 같이 먹으러 다닐 분 기다립니다 쪽지 주시면 바로 연락처 드리겠습니다 .


byg09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