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류승완 감독의 영화 '모가디슈'가 올해 한국 영화 최고 흥행작에 올랐다.

영화 '모가디슈'
영화 '모가디슈'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3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모가디슈'는 개봉 7일째인 이날 오전 11시 누적 관객 95만 4천여명을 기록하며 조우진 주연의 '발신제한'(누적 관객 95만1천여명)을 제치고 올해 개봉한 한국 영화 최고 흥행작이 됐다.

1991년 소말리아 내전 당시 남북한 공관원들의 탈출 실화를 모티브로 한 '모가디슈'는 지난달 28일 개봉 첫날 12만6천여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고 이후 50% 안팎의 점유율로 1위를 지키고 있다.

개봉 둘째 주 월요일인 지난 2일에는 개봉 첫 주 평일(8만9천여명)보다 많은 관객(12만5천여명)을 동원하며 '입소문'을 증명했다.

mih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