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광주=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13일 오후 6시 25분께 경기도 광주시 삼동의 한 식당에서 A씨가 모는 벤츠 승용차가 지상 주차장에서 돌진해 건물 외벽을 들이받았다.

사고 현장
사고 현장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사고로 식당 안에 있던 종업원 B씨가 다리 부근에 상처를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와 동승자 1명은 별다른 상처를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운전 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top@yna.co.kr